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우리銀 일자리 창출 앞장…올해 100여명 특별채용
기사입력 2019-08-23 17:4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우리은행은 일자리 창출과 우수 인재 확보를 위해 100여 명의 특별채용을 진행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특별채용을 통해 특성화고 출신 80명, 국가보훈대상자 20명을 채용한다.


올해 특성화고 출신 채용 인원은 80명으로 이는 전년 60명 대비 33% 증가한 규모다. 우리은행은 지난 8년간 금융권 최대 규모인 778명의 특성화고 출신 행원을 채용했다.

특성화고 출신 채용은 교육부와 협업해 학교장 추천을 받은 고3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현재 서류전형 합격자를 대상으로 1차 면접이 진행되고 있다.


올해 보훈 특별채용 인원은 총 40명으로 이는 전년 대비 100% 증가한 규모다. 우리은행은 지난 상반기에 국가보훈대상자 20명을 채용했으며 하반기 역시 20명을 채용한다.

서류전형 합격자를 대상으로 23일 1차 면접을 진행 중이다.


보훈 특별채용과 관련해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 겸 우리은행장은 지난 7월 서울지방보훈청 주최로 진행된 '2019년 호국보훈의 달 대외유공인사 국가보훈처장 감사패 전수식'에서 국가보훈처장 감사패를 받았다.

국가보훈처는 매년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보훈대상자 취업에 모범이 되는 기관의 장에게 국가보훈처장 감사패를 수여한다.

한편 우리은행은 금융권 고용창출을 위해 올해 75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현재 상반기에 300명을 채용했으며 하반기에는 특별채용을 포함해 45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이승훈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모다 #우리금융지주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