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물어보살’서장훈, 육두문자 날릴 뻔한 사연 대공개
기사입력 2019-07-22 17:4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물어보살’서장훈, 육두문자 날릴 뻔한 사연 대공개

‘물어보살’서장훈과 이수근이 기막힌 커플 등장에 짜증이 폭발한다. 사진=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제공
‘물어보살’서장훈과 이수근이 기막힌 커플 등장에 짜증이 폭발한다.

오늘(22일) 방송되는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18회에서는 조금은 남다른 두 커플이 등장한다.

이 날 방송에서는 앞선 연애실패로 자존감이 떨어진 고민녀의 사연이 방송된다.

본인에게 문제가 있는지를 고민하는 자신이 한심하다는 것, 이에 함께 방문한 남사친이 고민녀를 두둔하면서 묘한 분위기를 형성해 눈길을 끈다. 
 
연애를 미루는 남사친과 연애 중에도 밥을 빌미로 남사친을 만나는 고민녀를 두고 두 사람의 관계에 보살들이 계속해서 의문을 제기, 둘의 관계가 온전한 친구사이가 아님을 암시해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에 단호한 태도로 일관하는 남사친과 보살들의 대화가 첨예하게 대립, 그의 무심함에 서장훈이 폭발 하면서 이 둘의 관계정리에 나선다고 해 오늘 방송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