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Hot-Line] "웅진코웨이, 수익성 하락 및 최대주주 변경에 따른 주가 변동성↑"
기사입력 2019-07-12 08:1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메리츠종금증권은 12일 웅진코웨이에 대해 수익성 하락과 함께 최대주주 변경에 따른 불확실성 확대로 투자의견은 '단기 매수'를 유지했으나 목표주가는 기존 10만원에서 9만6000원으로 소폭 하향했다.


웅진코웨이의 2분기 실적은 매출액 7414억원, 영업이익 1316억원으로 시장 컨센서스 (영업이익 1372억원) 대비 소폭 하회할 전망이다.


양지혜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렌탈 계정 수의 양호한 성장에도 실적이 부진한 이유는 전사 평균 대비 수익성이 낮은 해외 비중 확대와 금융리스 형태로 인식되는 매트리스, 의류청정기, 전기레인지등의 원가율 상승 그리고 웅진그룹에 지급될 로열티 (약 30억원)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추가적인 주가 하락은 제한적이지만 최대주주 변경 이슈의 건으로 변동성은 높을 것으로 내다봤다.

아직 구체적인 인수 주체가 확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당분간 지켜봐야 한다는 얘기다.


양 연구원은 "사모펀드조합(PEF)과 같은 재무적투자자가 인수하게 될 경우 고배당정책이 유지될 가능성이 높다"면서 "반면 전략적투자자가 인수한다면 사업적 시너지 창출 측면에서는 긍정적이지만 현실적으로 웅진그룹이 인수한 가격보다 낮은 수준에서 성사되고 그동안 웅진코웨이 주가의 프리미엄으로 작용해온 고배당정책의 변화 가능성이 일어날 수도 있다"고 예상했다.

그룹은 MBK파트너스로부터 10만3000원에 지분율 23%를 GIC로부터 9만6000원에 2% 지분을 매입한 바 있다.


[디지털뉴스국 김규리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메리츠종금증권 #웅진 #웅진코웨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