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유퀴즈’ 조세호, 계속되는 인지도 굴욕 “다큐 찍느라 고생”.. 유재석 ‘폭소’
기사입력 2019-06-25 23:3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누리 객원기자]
‘유 퀴즈 온 더 블록’ 조세호가 인지도 굴욕을 겪었다.


25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록’에는 서울시 동작구 흑석동을 찾아간 유재석과 조세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중앙대 학생들과 담소를 나눈 두 사람은 시장 골목으로 들어섰다.

유재석은 정감있는 풍경에 “이런 곳이 있네”라고 감탄했다.


이때 한 상인이 “유재석 씨 우리 본 적 있는데”라며 지인의 팔순잔치 때 사회를 봤던 유재석을 언급했다.

유재석은 상인과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이어 상인은 옆에 있는 조세호에게 “조세호 씨. 요새 다큐 찍느라고..”라며 한숨을 내쉬었다.

조세호가 당황하자 유재석은 “토크가 얼마나 재미없으면 다큐라고 하시냐”라고 능청을 떨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