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HUG, 카카오페이와 `모바일 전세금보증서비스` 도입 추진
기사입력 2019-06-25 11:2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 = HUG]
주택도시보증공사(이하 HUG)는 지난 24일 카카오페이와 전세보증금반환보증(이하 전세금보증) 모바일서비스를 도입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전세금보증'은 전세계약 종료 시 임대인이 전세금을 돌려주지 않는 경우, HUG가 임대인을 대신해 임차인에게 전세금을 반환해주는 HUG의 서민주거안정 보증상품이다.


기존에 전세금보증에 가입하려는 고객들이 HUG 영업점에 방문하거나 신청서류를 FAX나 이메일로 제출해야 했던 것과 달리, 카카오페이 전세금보증은 보증신청부터 보증서 발급까지 가입 전 과정을 모바일로 이용할 수 있는 최초의 보증 서비스다.


HUG는 오는 9월부터 모바일 전세금보증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으로 향후 고객들은 카카오페이를 통해 전세금보증에 쉽고 빠르게 가입할 수 있게 된다.


이재광 HUG 사장은 "카카오페이 모바일 전세금보증서비스 도입으로 인해, 전세금보증을 이용하려는 고객들의 편의성이 획기적으로 증대될 것"이라며 "2800만명의 가입자를 보유한 카카오페이와 함께 전세금보증에 대한 대국민 인지도를 높여 더 많은 세입자들이 전세금보증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이미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