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프로듀스 X 101’ 순위, 김우석-이진혁-김요한-송형준-구정모
기사입력 2019-06-22 11:0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프로듀스 X 101’ 순위, 김우석-이진혁-김요한-송형준-구정모

‘프로듀스 X 101’ 김우석 이진혁 김요한 사진=‘프로듀스 X 101’ 방송 캡처
‘프로듀스 X 101’ 두 번째 순위 발표식에서는 급격한 순위 변동과 감동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쫄깃하게 만들었고, 이는 시청률에도 반영돼 1539 타겟과 2049 남녀 시청률이 8주 연속 1위를 달성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프로듀스 X 101’에서는 연습생들의 생존과 방출을 가르는 두 번째 순위 발표식이 진행됐다. 첫 번째 순위 발표식 이후 투표수를 리셋, 포지션 평가 결과와 국민 프로듀서 2차 투표 결과를 종합해 1~30등의 생존자, 31~60등의 방출자를 발표했다.

대망의 1등 자리는 김우석 연습생이 차지했다. 김우석은 “지난 순위 발표식에서 1등이 부담스럽다는 이야기를 했었는데 이번 순위 발표식에서 1등이 됐다. 이 자리를 혼자 만든 것이 아님을 잘 알고 있다. 1등에 대한 부담보다는 이 자리에 걸맞은 사람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2등은 포지션 평가 때 X포지션 ‘거북선’ 팀에서 대활약을 펼치며 국민 프로듀서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이진혁 연습생이 차지했다. 지난 첫 번째 순위 발표식에서 25등을 기록했던 이진혁이 무려 23계단을 상승하며 각본 없는 드라마를 만들어 낸 것.

그는 “국민 프로듀서님들의 사랑 덕분에 여기까지 왔다. 앞으로 절대 무대에서 실망시키는 일 하지 않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또 “이 2등은 ‘거북선’ 팀 멤버들 덕”이라며 함께 고생한 연습생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3등에는 지난 1차 순위 발표식 때 1위를 차지, 지금까지 늘 최상위권에 머무르는 연습생인 김요한이 호명됐고 “더 열심히 하라는 뜻으로 알고 성장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4등에는 송형준, 5등에는 구정모, 6등에는 이은상, 7등에는 남도현, 8등에는 이진우, 9등에는 한승우, 10등에는 김민규가 등극하며 데뷔권 안에 안착했다. 특히 10등을 차지한 김민규는 평소 2~3등을 유지하다 7계단 급락해 큰 충격을 안겼다.

모든 연습생들의 등수가 공개된 후에는 국민 프로듀서 대표 이동욱이 ‘X부활전’을 언급하며 방출된 연습생들 중 단 한 명의 X연습생이 부활할 가능성이 있음을 밝혔다. 방출된 연습생들은 자신에게 주어진 마지막 기회를 통해 미처 보여주지 못한 보컬, 댄스, 랩 실력을 선보였다. 이 모습을 담은 평가 영상은 ‘프로듀스 X 101’ 홈페이지에 업로드 되며 22일 오후 11시까지 국민 프로듀서들의 투표를 받게 된다.

온라인 뉴스팀 mk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