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P2P금융 피플펀드, CLSA 캐피탈 파트너스와 전략적 파트너십
기사입력 2019-06-19 11:0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피플펀드는 홍콩에 본사를 둔 글로벌 운용사인 CLSA 캐피탈 파트너스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CLSA 캐피탈 파트너스 산하의 렌딩아크아시아펀드를 통해 피플펀드의 국내외 사업에 대해 총 380억원 규모의 단계적 투자를 결정하고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 것이다.

피플펀드는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그동안 축적한 기술과 노하우를 통해 동남아 지역의 금융 인프라 구축 및 혁신적 금융 모델 수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번 투자 및 파트너십을 주도한 렌딩아크의 캐롤 박 전무는 직접 피플펀드의 기타비상무이사로 선임될 예정이다.


더불어 피플펀드는 본격적인 해외 시장 진출 및 글로벌 금융기관 협업을 위해 바클레이즈 인베스트먼트 뱅크, 도이치뱅크, 칼라일 그룹, 모건스탠리 아시아의 전 경영진을 자문단으로 구성했다.


피플펀드와 CLSA 캐피탈 파트너스와의 파트너십은 보수적인 글로벌 금융 시장에서 국내 핀테크 기업이 인정받은 첫 번째 파트너십 사례라는 점에서 핀테크 산업 차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또한 피플펀드는 사업초기부터 신뢰할 수 있는 금융시스템 구축을 위해 국내 최초이자 현재까지 유일한 은행통합형 P2P금융 모델을 구축해왔다는 점에서, 이번 해외 진출은 금융사-핀테크사의 대표적 성공 사례로는 평가다.


김대윤 피플펀드 대표는 "이번 파트너십 체결과 투자 유치를 발판으로, 금융기술과 인프라가 필요한 동남아 지역으로의 진출을 본격화할 것"이라며 "글로벌 수준의 금융 및 기술 전문성을 갖춘 인재들로 구성된 글로벌팀 구성을 통해 만들어낸 성과"라고 평가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진솔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