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냉장고를 부탁해’ 지석진, 기무라 타쿠야 뛰어넘은 SNS 팔로워 수 공개
기사입력 2019-06-17 17:4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냉장고를 부탁해’ 지석진, 기무라 타쿠야 뛰어넘은 SNS 팔로워 수 공개

냉부해 지석진 사진=JTBC
지석진이 ‘반백살 한류스타’다운 인기를 스스로 고백했다.

오늘(17일)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불멸의 예능인’이자 28년 절친인 지석진과 김수용이 찾아온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는 해외 팬미팅 전석 매진 기록을 이어가는 ‘반백 살 한류스타’ 지석진의 인기가 화두에 올랐다.

특히 지석진의 중국 SNS 팔로워 수가 일본 배우 기무라 타쿠야를 앞섰다는 사실이 공개됐다. 그럼에도 지석진은 “팔로워가 많이 떨어졌네”라며 너스레를 떨었고, 김수용은 “정말 ‘극혐’이죠”라고 받아쳐 절친다운 맹공격을 펼쳤다.

또한 지석진은 만 이천여 명의 팬이 모인 상하이 아레나에서의 솔로 무대, 8천 명의 팬이 모인 대만 팬미팅에서 열린 서프라이즈 생일 파티, 중국 입국 장면이 TV 생중계된 일화 등 중국에서의 본인의 인기를 끊임없이 ‘셀프 제보’했다.

이에 김풍 작가가 “다른 ‘런닝맨’ 멤버들은 자랑 안 하던데?”라고 하자, 지석진은 “물어보니까 대답하는 거예요”라며 부끄러워하는 듯하면서도 이내 전용기 탄 사연, 중국 음원 사이트에서 6위한 사연까지 계속해서 털어놓으며 신난 입꼬리를 감추지 못했다.

온라인 뉴스팀 mk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