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레벨업’성훈-한보름, 냉정남VS열정녀의 대격돌
기사입력 2019-06-17 16:2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레벨업’성훈-한보름, 냉정남VS열정녀의 대격돌

‘레벨업’ 성훈과 한보름이 따가운 시선을 주고받으며 날카로운 앙숙 관계를 예고했다.

드라맥스, MBN 새 수목드라마 ‘레벨업’은 희생률 100%의 구조조정 전문가 안단테(성훈 분)와 게임 덕후 신연화(한보름 분)가 부도난 게임 회사를 살릴 신작 출시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성훈, 한보름의 케미스트리 뿐만 아니라 통통튀는 유쾌한 분위기를 예고하며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서로를 노려보고 있는 안단테와 신연희의 모습이 카메라에 담겨 이들 사이에 예사롭지 않은 기류가 흐르고 있음이 드러냈다.

화의실 속 마주보고 앉은 두 사람은 한 치의 양보도 없는 듯 날카로운 시선으로 서로를 응시하며 팽팽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이에 두 사람이 어떤 상황에서 이토록 대립각을 세우게 되었는지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특히 피도 눈물도 없는 냉정한 안단테와 열정 부자로 소문난 신연화의 상반된 성격 또한 두 사람의 갈등을 고조시킨다.

이처럼 성격 뿐만 아니라 가치관, 취향까지 다른 두 사람이 사사건건 일을 통해 충돌하면서 어떻게 사랑을 키워 나가게 될지 예측불가 로맨스에도 관심이 쏠리는 상황이다. 

긴장감 넘치는 전개와 통통 튀는 캐릭터들의 향연으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의 새 지평을 열 ‘레벨업’에는 성훈, 한보름과 더불어 차선우(곽한철 역), 강별(배야채 역), 데니안(박 실장 역) 등 탄탄한 연기력을 자랑하는 배우들이 대거 합류하며 기대를 부르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