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송가인, ‘복면가왕’ 샹들리에→나이팅게일 2연승…동시간대 1위 [M+TV시청률]
기사입력 2019-06-17 09:4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가수 송가인이 ‘복면가왕’ 샹들리에로 등장한 가운데 나이팅게일은 파죽지세 연승을 이어갔다.

지난 1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새 가왕 나이팅게일이 2연승 우승을 거두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반송은 수도권 기준 1부 5.6%, 2부 8.3%를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9.9%까지 치솟았다.

새 가왕 나이팅게일은 가왕전까지 거침없이 질주한 영계백숙의 기세를 꺾으며 105대 가왕으로 등극했다. 복면을 벗은 가수의 정체는 가수 JK 김동욱, 트로트 가수 송가인, 뮤지컬 대부 남경읍, 걸그룹 오마이걸 승희였다.

제작진의 4년 간 러브콜 끝에 ‘복면가왕’에 출연한 JK김동욱은 “나보다 후배들에게 좀 더 많은 기회가 주어졌으면 했다”며 출연을 고민했던 이유를 밝혔다.

가왕 느낌의 의상과 더불어 밀당 그루브 무대로 판정단을 사로잡은 샹들리에는 트로트계 강다니엘이라고 불리는 가수 송가인이었다. 밤낮없이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뛰어난 가창력을 보여준 그녀에게 유영석은 “장르라는 편견을 깰 수 있는 가장 확실한 방법은 실력이라는 것을 오늘 무대를 보고 알았다”라는 칭찬과 더불어 응원의 메시지를 건넸다.

한편 앞선 무대에서 깊은 관록을 보여준 파프리카는 뮤지컬계 대부이자, 1세대 뮤지컬배우 남경읍으로 밝혀지자 판정단 모두 반가운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가면을 벗은 그는 “‘복면가왕’을 준비하면서 코인 노래방의 매력을 느꼈다”며 “나이를 가늠하기 힘든 가면부터 모든 것이 좋았다”고 기쁨을 드러냈다.

촉촉한 감성으로 무대를 포근하게 만들었던 동물원은 오마이걸의 리드보컬 승희였다. 3년 만의 재출연으로 월등히 성장한 승희의 보컬 실력에 김현철은 “불과 몇 달 전보다 월등히 성장했다”며 어렸을 때부터 계속 불러오면서 실력이 지금 폭발하는 것 같다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김노을 기자 sunset@mkculture.com


#리드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