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5월 신규 임대사업자 6358명…전월比 17.9%↑
기사입력 2019-06-12 09:0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임대사업자 등록 실적 [자료 = 국토부]
국토교통부는 지난 5월 한 달 간 6358명이 임대사업자로 신규 등록해 누적 임대사업자가 약 43만6000명으로 증가했다고 12일 발표했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에서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가 5064명으로 전월 4256명 대비 19.0% 증가했다.

특히 서울의 증가율(21.9%, 2451명 증가)이 높았다.

지방은 1294명이 늘어 전월(1137명)보다 13.8% 증가했다.


같은 기간 등록 임대주택도 1만3150세대 늘었다.

누적 등록 임대주택수는 약 142만3000세대다.


수도권에서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수가 9720세대로 전월(7971세대) 대비 21.9% 증가했다.

임대사업자수 증가와 마찬가지로 서울의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수는 4789세대로 전월(3800세대)보다 26.0% 늘었다.

지방은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3430세대로 전월 2994세대 대비 14.6% 증가했다.


[디지털뉴스국 조성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