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국민 여러분!’ 최시원 “사람 죽으면 그때 정신차릴래?”…국회의원에 일갈
기사입력 2019-05-27 22:3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국민 여러분!’ 최시원이 정신 못차리는 국회의원들을 향해 일갈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에서는 양정국(최시원 분)이 민진당, 국민당의 원내대표를 부른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양정국은 원내대표들을 한 데 모아 “두 분이 맨날 싸우니까 화해의 자리를 만들어보려고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부터 어떻게 하면 본회의를 열 수 있을지 허심탄회하게 얘기를 해봅시다. 우리가 일을 안 하는 건 파업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원내대표들은 여전히 말씨름하기 바빴다. 두 사람의 말싸움은 유치해지기 시작했다. 이를 지켜보던 양정국은 “두 분 정말 이러실 거냐”며 “기회를 줬으면 이야기를 해야지 왜 서로 못 잡아 먹어서 안달이냐”라고 소리쳤다.

그는 “당신들이 힘겨루기 하느라 본회의가 늦춰지고 있지 않냐. 그것 때문에 기간제노동자 보호법, 가정폭력처벌법 등이 통과가 못되고 있다. 이러다가 사람들이 죽으면 그때 정신 차릴 거냐. 소방관 한 분 순직해야 처우 개선할 거냐. 일터지고 수습하는 건 우리일이 아니지 않냐. 우리 일은 사전에 방지하는 거 아니냐. 그러니까 쌈박질 좀 그만 좀 해라.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