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아자르, PFA 팬들이 뽑은 올해의 선수상
기사입력 2019-05-27 21:5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에당 아자르(첼시)가 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PFA) 팬들이 뽑은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PFA는 27일(한국시간) “아자르가 PFA 팬들이 뽑은 올해의 선수상을 받았다”고 공식 발표했다.


리그 37경기에 출전해 16골 15도움을 기록하며 총 31개의 공격 포인트를 올린 아자르는 리버풀의 모하메드 살라(22골 8도움)를 제치고 프리미어리그(EPL)에서 가장 많은 공격 포인트를 기록한 선수가 됐다.


첼시 에당 아자르(벨기에). 사진=ⓒAFPBBNews = News1
이런 이유로 PFA 팬들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았다.

이번 PFA 팬 선정 올해의 선수상 후보에는 아자르를 비롯해 세르히오 아구에로, 사디오 마네, 베르나르두 실바, 라힘 스털링, 버질 반 다이크가 이름을 올렸지만 수상의 영광은 아자르의 차지였다.


한편 앞서 발표된 PFA 올해의 선수상은 리버풀의 핵심 수비수 반 다이크가 받았다.


jcan1231@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