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트럼프, 나루히토 일왕에 80년 전 제작된 이것을 선물로…
기사입력 2019-05-27 15:3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일본 왕궁 환영식의 트럼프·일왕 내외. [AP = 연합뉴스]
지난 1일 즉위한 나루히토 일왕이 일본을 국빈 방문 중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27일 외국 정상으로는 처음으로 면담하며 국제 외교무대에 데뷔했다.


교도통신과 NHK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나루히토 일왕과 마사코 왕비는 도쿄 지요다구에 있는 고쿄(왕궁) 내 궁전 앞에서 트럼프 대통령 부부를 맞았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루히토 일왕과 악수하며 다른 한쪽 손을 나루히토 일왕의 팔 부분에 대며 인사했다.

면담에 앞서 열린 환영행사를 마치고선 트럼프 대통령이 나루히토 일왕의 등에 손을 대며 대화하는 모습도 카메라에 담겼다.


이날 15분간 이뤄진 면담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즉위 후 국빈으로 초대를 받은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말하자, 나루히토 일왕은 "나의 즉위 후 첫 국빈으로 맞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답했다.


나루히토에 친근감 표하는 트럼프. [로이터 = 연합뉴스]
이후 트럼프 대통령 부부는 나루히토 일왕에게 80여년 전에 미국에서 제작된 비올라를 선물했다.

나루히토 일왕은 콘서트 등에서 비올라를 연주해 온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트럼프 대통령 부부는 마사코 왕비에게는 마사코 왕비가 졸업한 하버드대 구내에서 자란 나무로 만든 만년필 등을 선물했다.


나루히토 일왕 부부는 트럼프 대통령에게 도자기 장식품을, 멜라니아 여사에게는 금세공한 목제 장식함을 선물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