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한화 김태균, 이틀 연속 7번 배치…‘1루수’ 김인환 첫 선발
기사입력 2019-05-25 16:1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안준철 기자
한화 이글스 김태균이 이틀 연속 7번 타자로 출전한다.

김인환은 데뷔 첫 1군 선발로 나선다.


한용덕 한화 감독은 25일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2019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 앞서 “오늘도 김태균이 7번 타자로 나선다”며 “당분간 편한 타순에서 기용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다만 전날 무안타를 기록했던 노시환이 빠지고 김인환이 1루수 나서면서 데뷔 첫 1군 선발로 출전한다.


24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2019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가 벌어졌다.

6회초 무사에서 한화 김태균이 안타를 치고 출루했다.

사진=김재현 기자

이날 한화는 정은원(2루수)-오선진(유격수)-호잉(중견수)-송광민(3루수)-최진행(좌익수)-김인환(1루수)-김태균(지명타자)-최재훈(포수)-양성우(우익수)순으로 나서며, 선발투수는 김민우다.


jcan1231@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