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日외무성 홈페이지에 ‘욱일기’ 옹호하는 홍보물 게재돼
기사입력 2019-05-25 14:5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출처 = 연합뉴스]
일본 외무성은 지난 24일 홈페이지에 전범기인 ‘욱일기’를 일본 정부가 사용하는 데 문제가 없다고 주장하는 홍보물의 일본어판과 영어판을 게시했다.


‘일본 문화의 일부로서의 욱일기’라는 소제목이 붙은 홍보물에는 "욱일기의 디자인은 일장기(일본의 국기)와 마찬가지로 태양을 상징한다", "이 디자인은 일본에서 오랫동안 널리 사용돼 왔다", "오늘날 욱일기의 디자인은 대어기(大漁旗·풍어를 기원하는 기), 아기 출산, 명절의 축하 등 일본의 수많은 일상생활 장면에서 사용된다" 등의 주장이 담겨 있다.


특히 이 게시물은 "욱일기가 해상자위대의 자위대함기와 육상자위대의 자위대기로서 불가결한 역할을 하고 있어 국제사회에서 폭넓게 받아들여지고 있다"며 사실과 다른 주장을 하기도 한다.

그러면서도 욱일기가 제국주의 일본군이 사용하던 전범기였다는 사실은 언급하지 않았다.


욱일기는 제국주의 일본이 과거 태평양전쟁 등에서 전면에 내걸며 일본 군국주의와 제국주의의 상징물로 사용됐다.


최근 일본 정부는 욱일기 사용을 정당화하려는 억지 주장을 조직적이고 의도적으로 강화하고 있다.

일본 정부의 다른 부처인 방위성 역시 최근 홈페이지에 욱일기를 설명하는 게시물을 게재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양 #디자인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