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정글의 법칙’ 박우진, 정찬성에 도전장 “격투기 배웠어요”
기사입력 2019-05-25 12:0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정글의 법칙’ 박우진, 정찬성에 도전장 “격투기 배웠어요”

정글의 법칙 박우진 사진=SBS
‘정글의 법칙 in 로스트 정글’에 출연하는 박우진이 UFC 정찬성 선수에게 격투기 도전장을 내민다.

절대 지치지 않는 ‘우너자이저’ 별명을 가진 박우진이 엉뚱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우진은 이번 생존에서 고열에 쓰러져도 초스피드로 회복하는 등 열정 가득한 생존을 보여줘 많은 이들의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그런 그가 이번에는 대한민국 최고의 UFC 선수, 정찬성에게 격투기를 해봤다며 도전장을 내밀어 궁금증을 자극했다.

이날 박우진은 대한민국 최고 파이터 정찬성에게 진지하게 격투기 자세를 선보였다. 이에 정찬성은 우진의 자세를 보자마자 “전형적으로 싸움 못 하는 사람”이라고 평가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우진은 “사실 격투기를 2개월밖에 안 배웠다”고 밝혀 그의 엉뚱한 매력이 또 한 번 돋보였다.

정찬성 선수에게 도전장을 내밀며 분위기메이커를 자처한 박우진의 ‘엉뚱 4차원’ 생존은 오늘(25일)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뉴스팀 mk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우진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