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나 혼자 산다’ 김충재, 기안84집 리모델링 도전..결과는?
기사입력 2019-05-25 09:5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나 혼자 산다’ 김충재, 기안84집 리모델링 도전..결과는?

나혼자산다 김충재 기안84 사진='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나 혼자 산다’가 성훈, 기안84, 김충재의 특별했던 하루를 담아내며 안방극장을 유쾌한 에너지로 물들였다.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자신에게 맞는 스트레스 해소법을 찾아 나선 성훈의 일상부터 과거에 머물고 있는 기안하우스를 리모델링하기 위해 나선 기안84와 김충재의 하루가 금요일 밤을 가득 채웠다.

이날 기안84와 김충재는 80년 대 감성이 그대로 남아있는 기안하우스의 전면적인 리모델링에 나섰다. 3D 프린터기를 선물해준 기안84에게 김충재는 고마움의 표시로 물티슈부터 새 수건, 빨래망 등 실용적이고 센스 넘치는 선물들을 준비해오며 두 브라더 사이의 돈독함을 자랑해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달궜다.

본격적인 리모델링 견적 내기에 돌입한 김충재는 특유의 세심함과 꼼꼼함을 발휘하며 곳곳에 숨겨진 문제점들을 파악했다.

하지만 벽면 곳곳에 난 균열, 삭아서 뒤틀린 문지방, 원인을 알 수 없는 냄새 등 점입가경 기안하우스의 상태에 결국 “재이사를 가라”는 솔루션을 제안하며 시청자들의 폭소를 자아냈다.

이처럼 ‘나 혼자 산다’는 함께 할 때 더욱 시너지가 나는 기안84와 김충재, 그리고 혼자여도 더할 나위 없이 소중한 일상을 보낸 성훈의 리얼한 하루가 많은 시청자들에게 빅재미를 선사했다.

온라인 뉴스팀 mk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