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연애의 맛2’ 고주원X김보미, 드디어 D-Day ‘보고커플’이 온다
기사입력 2019-05-23 16:5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연애의 맛2’ 고주원X김보미, 드디어 D-Day ‘보고커플’이 온다

‘연애의 맛2’ 고주원, 김보미 사진=TV조선 ‘우리가 잊고 지냈던 연애의 맛’ 시즌2 제공
‘연애의 맛2’ 고주원·김보미 ‘보고커플’이 3개월 만에 돌아온다.

23일 오후 첫 방송되는 TV조선 ‘우리가 잊고 지냈던 연애의 맛’ 시즌2(이하 ‘연애의 맛’ 시즌2)는 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남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가상이 아닌, 현실 연애를 경험하며 시청자들에게 공감과 설렘을 전달하는 연애 리얼리티다.

이날 방송에서는 ‘연애의 맛’ 애청자들이 가장 기다려 온 ‘보고커플’ 고주원-김보미의 ‘썸’타는 스토리의 속편이 시작된다. 고주원과 김보미는 서로에 대한 감정의 온도가 조금씩 올라가던 찰나, 시즌1이 막을 내리면서 시청자들의 애간장을 태웠다.

무엇보다 계절이 겨울에서 봄으로 바뀌면서 드디어 자신도 따스한 사랑의 봄날이 올거라 기대했던 고주원은 예상치 못한 위기에 봉착한다. 사회에 첫발을 내딛은 입사 3개월 차 병아리 신입사원 김보미와 연락이 두절되자 서운함이 쌓이면서 장거리 연애의 어려움이 수면 위로 부상했다.

서울-제주, 육지와 섬이라는 거리를 두고 만나는 이들에게 실시간 연락은 관계 유지의 필수요소인데, 보고커플은 연락이 닿지 않았고, 서로 엇갈리는 갈등을 빚다 결국 첫 다툼을 벌였다.

첫 방송에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고주원은 이전과 달리 차갑기만 한 김보미의 태도에 당혹감을 내비쳤다. “왜 일부러 연락을 안했냐”고 묻는 고주원에게 김보미는 “바빴다”고 딱 잘라 말해 주변 공기마저 냉랭하게 만들었다.

또한 “이 관계를 이어가도 되는 건지”라는 김보미의 한마디와 함께 고주원의 모습이 담기면서, 보고커플을 응원하는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샀다. 과연 고주원-김보미가 물리적 거리만큼 멀어진 마음의 거리를 좁힐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