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어비스’ 박보영, 안효섭 부활시키다..‘역공’ 시작
기사입력 2019-05-21 12:0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어비스’ 박보영, 안효섭 부활시키다..‘역공’ 시작

‘어비스’ 박보영, 안효섭 사진=tvN 드라마 ‘어비스:영혼 소생 구슬’ 제공
‘어비스’ 박보영이 이성재를 이용해 그에게 살해당한 안효섭을 부활시키는 짜릿한 역공이 쇼킹 엔딩을 선사했다.

지난 20일 오후 방송된 tvN 드라마 ‘어비스:영혼 소생 구슬’(이하, ‘어비스’)는 살해당한 차민(안효섭 분)을 부활시키기 위한 고세연(박보영 분)의 목숨 건 필사의 사투와 짜릿한 역공까지 시청자들의 눈을 뗄 수 없게 했다.

특히 오영철(이성재 분)을 속인 고세연의 재치와 기지가 그 어느 때보다 빛났다. 고세연은 영혼 소생 구슬 ‘어비스’를 볼 수 있는 장희진(한소희 분)을 “우리 둘을 살린 구슬이 살인마 손에 들어갔고, 우리 둘을 살린 민이가 죽었어. 우리만 그 구슬을 볼 수 있고 찾을 수 있어. 그리고 그게 있어야 민이를 살릴 수 있어”라는 말로 설득해 포섭했다.

이후 고세연은 관제통제센터 CCTV를 통해 오영철의 거주지를 파악했고 자신이 습득한 장희진의 핸드폰이 오영철에게 도청당한다는 걸 확인, 한소희의 생사를 직접적으로 알리며 오영철을 차민의 사체가 안치된 병원으로 유인했다.

이와 함께 박동철(이시언 분)에게 “오영철의 더러운 이중성을 제대로 까발릴 순간”이라며 오영철의 소재를 알린 뒤 자신은 장희진으로 분장해 오영철을 차민이 있는 입원실로 유인하는 등 반격을 펼쳤다.

특히 오영철이 자신이 살해한 차민을 영혼 소생 구슬 ‘어비스’로 직접 살리는 엔딩은 모든 이의 예상을 뛰어넘는 반전으로 안방극장에 소름을 안겼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