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롯데만의 기업문화 엿볼 수 있는 백서 나온다
기사입력 2019-05-21 11:3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롯데가 롯데만의 가치창조문화를 체계적으로 정리한 기업문화 백서를 선보인다.


21일 롯데에 따르면 롯데의 기업문화 백서를 오는 6월 중 계열사 임직원들과 주요 도서관 및 공공기관 등에 배포할 계획이다.

지난해 8월부터 준비해 발간을 앞둔 백서에는 롯데 기업문화 유래와 발자취, 가치창조문화 체계와 특징, 그에 따른 성과, 그리고 이와 관련된 지표와 사례 등 다양한 내용이 수록돼 있다.


롯데 관계자는 "백서를 통해 임직원들을 비롯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에게 롯데의 가치창조문화를 알기 쉽게 전달할 것"이라며 "구성원들 역시 롯데 만의 기업문화를 더욱 계승발전시켜 나가기 위한 길라잡이로 활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날 롯데는 서울 잠실 롯데호텔월드에서 롯데지주 황각규 대표이사를 비롯한 47개 계열사 대표와 노조위원장(근로자대표) 등 임직원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가치창조문화 선포 기념식'을 진행한 가운데 이같은 기업문화 백서를 처음 공개했다.


롯데 고유의 기업문화 발전 및 확산을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에는 롯데 임직원 외에 고용노동부 이재갑 장관, 한국노동조합총연맹 김주영 위원장, 한국경영자 총협회 김용근 부회장, 서울대학교 이경묵 교수 등 각계각층의 인사들이 자리를 함께했다.


참석자들은 2015년 선포한 가치창조문화의 의미를 되새기고, 노사가 상호협력을 통해 이룩한 성과를 공유했다.

또 롯데 기업문화 슬로건 'SHARED HEARTS CREATE VALUE'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가치창조 문화를 계승하고 발전시켜 회사의 지속가능한 성장과 더불어 직원행복과 사회적 책임 실천에도 함께 힘써 나가기로 다짐했다.

롯데 기업문화 슬로건에는 구성원들의 다양한 삶에 대한 존중과 서로간의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더 큰 가치를 창조하자는 의미가 담겨 있다.


이 날 기념식에서는 지난 1년간 가치창조문화 구현에 힘쓴 계열사 및 직원에 대한 시상 역시 진행이 됐다.


회사부문인 '가치창조문화 대상'에는 롯데칠성음료가 수상했다.

롯데칠성음료는 노사가 상호간의 이해와 소통을 바탕으로 46년간의 무분규 사업장의 전통을 이끌고 있으며, 특히 지속적인 혁신과 생산성 향상에 힘써 430억원 가량의 비용을 절감하는 성과를 가져왔다.


개인부문인 '창조명장 대상'에는 고객접점 근로자 보호를 위한 심리 케어프로그램, 고충상담 전담기구 등 업계 선도의 선진적인 복지제도를 운영해 직원 만족도를 제고시킨 롯데백화점 사원복지팀 노재현 팀장이 선정됐다.


롯데지주 황각규 대표이사는 이날 "롯데가 반세기가 넘는 역사 속에서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는데는 다양한 삶에 대한 존중과 서로간의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한 롯데만의 고유한 가치창조문화가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앞으로도 임직원이 참여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일하는 문화의 혁신을 지속하는 한편 사회적 가치 창출에 노력함으로써 롯데만의 고유한 가치창조 문화를 발전시켜 기업가치 제고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방영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롯데지주 #롯데칠성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