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현대오일뱅크 대산공장서 작업중 근로자 쓰러진 채 발견…유증기 질식 추정
기사입력 2019-04-18 14:3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오늘(18일) 오전 10시 10분쯤 충남 서산시 대산읍 대곡리 현대오일뱅크 대산공장 폐유저장시설에서 근로자 A씨가 쓰러진 채 발견됐습니다.
발견 당시 A씨는 의식과 호흡이 없던 것으로 전해졌으며, 인근 병원으로 옮겨진 뒤 닥터헬기로 천안의 한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사고 당시 A씨는 모터 펌프 교체작업을 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A씨가 유증기에 질식해 쓰러진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 이명진 기자 / pridehot@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