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갈색` 맥주 페트병 퇴출
기사입력 2019-04-16 19:4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올해 하반기부터 재활용하기 어려운 갈색 맥주 페트병, 라벨 탈착이 어려운 일반접착제 등이 퇴출될 전망이다.


16일 환경부는 포장재 재활용을 확대하기 위한 '포장재 재질·구조 개선 등에 관한 기준'을 개정해 17일 고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페트병 등 9가지 포장재를 재활용 용이성에 따라 4개 등급으로 나눴다.

기존 1~3등급에서 최우수·우수·보통·어려움 등으로 세분화했다.

최우수 등급을 받은 업체에는 혜택이 제공되는 반면, 유색 페트병과 탈착하기 어려운 라벨 등 낮은 등급 포장재는 원천적으로 사용이 금지된다.

유색 페트병과 라벨용 일반 접착제 사용 금지 관련 법령은 이번 개정안과 별도로 올해 하반기 중 개정될 계획이다.

맥주 페트병은 투명한 페트병에 담으면 빛에 의해 맛이 변하는 탓에 유리병으로 대체될 전망이다.

이 같은 특성을 고려한 맥주 페트병 퇴출 계획을 연구용역을 거쳐 올해 하반기에 마련하고 업계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할 방침이다.


[문재용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