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경실련 "북위례 힐스테이트 분양원가 2300억 뻥튀기"
기사입력 2019-04-15 14:4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로또 분양'으로 불렸던 북위례 힐스테이트 분양원가가 2천300억여 원 부풀려졌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은 "건축비 1천908억 원, 토지비 413억 원 등 가구당 2억 원, 총 2천321억 원의 분양수익이 발생할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입주자모집공고문에 공개한 신고 이윤 136억 원의 17배, 적정이윤의 20배 규모입니다.
북위례 힐스테이트는 정부가 분양원가를 12개 항목에서 62개 항목으로 확대한 이후 가장 처음 분양원가가 공개된 단지로, 평균 분양가는 3.3㎡당 1천830만 원입니다.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