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마크로젠, 지난해 매출 1088억원…전년비 7%↑
기사입력 2019-02-11 17:0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정밀의학 생명공학기업 마크로젠(대표이사 양갑석)이 지난해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 매출액 1천88억 원, 영업이익 19억 원, 당기순이익 5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매출액은 전년동기 대비 7% 증가했지만,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37%와 94% 하락했습니다.

그러나 별도재무제표 기준으로는 작년 매출액이 전년동기 대비 17% 성장한 833억 원을 기록해 사상 최초로 800억 원대를 넘어섰고, 영업이익은 77% 성장한 46억 원을 달성했습니다.

마크로젠 측은 연결 실적이 부진한 것에 대해 지난해 공격적인 글로벌 투자를 실시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실제로 마크로젠은 지난 2017년 9월 유럽법인, 2018년 3월 싱가포르법인을 연이어 설립했고, 이듬해 신규 해외법인의 안정화를 위해 시설비와 인건비, 연구개발비 등을 집중적으로 투자한 바 있습니다.

해외 시장의 일시적 환경 변화도 이익지표 약화에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입니.

미국의 경우 국책 연구비 지원 정책 전환에 따른 주문 보류 상황이 장기간 지속됐고, 이란은 무역 제재 여파로 고객 수요가 위축됐습니다. 또 전 세계적으로 나타난 일루미나 노바식 6000 기술 업그레이드에 따른 수요 대기 현상도 악영향을 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양갑석 대표는 "공격적인 글로벌 투자와 신규 해외법인에 대한 집중 투자, 해외 시장의 일시적 위축 등으로 지난해 경영성과가 다소 약화됐다"면서도 "올해는 투자를 통해 구축한 탄탄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대규모 글로벌 유전체 분석 국책사업 수주, 고부가가치 신규 서비스 매출 확대 등을 이뤄내 수익성 강화에 나서겠다"고 말했습니다.

[박상훈 기자 / bomnal@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마크로젠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