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올레드TV 시장 4년간 2배씩 성장…33만대→260만대
기사입력 2019-01-13 07:1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전 세계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 판매량이 지난해까지 4년 연속 2배 성장세를 이어온 것으로 나타났다.


올레드TV가 출시된 2015년만 해도 불과 30만대 수준이었던 판매량이 매년 약 2배씩 늘어나 지난해에는 260만대를 돌파한 것으로 추산됐다.


13일 업계와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IHS마킷에 따르면 올레드TV는 지난해 1∼3분기 전세계에서 161만9000대가 팔려 전년 동기(84만7000대) 대비 2배 수준을 기록했다.


지난해 4분기 판매량도 전년 동기 대비 2배인 90만대를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이는 지난 2015∼2017년 연간 판매량이 각각 33만5000대, 72만4000대, 159만2000대 순으로 2배씩 늘어난 데 이은 것이다.


업계 관계자는 "올레드TV 판매 규모는 올해 360만대, 2020년 700만대, 2021년 1천만대로 늘면서 꾸준히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전체 TV 시장에서의 올레드TV의 점유율도 3년새 2016년 2.2%, 2017년 4.5%, 2018년 5.9% 순으로 올랐다.


IHS마킷은 올해는 올레드TV 점유율이 6.6% 올라선데 이어 2022년께 10%의 점유율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