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폴 셀바 미 합참차장 “북한, 시험 중단으로 ICBM 기술 아직 완성 못해”
기사입력 2018-08-11 08:5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폴 셀바 미국 합동참모본부 차장은 북한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시험 중단 결정으로 인해 아직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기술을 완성하지 못한 것으로 평가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셀바 미 합참차장은 10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열린 미 공군협회 조찬 모임에 참석해 "북한은 ICBM의 신뢰도를 높이는 데 필요한 마지막 두 가지 기술을 아직 완성하지 못했다는 것이 우리의 평가"라고 말했다.


셀바 차장은 "우리는 (북한이) 신뢰할 수 있는 재진입체에 대해 시연한 것을 본 적이 없고, 폭발시키고자 할 때 실제로 폭발하는 그런 시스템을 가능케 하는 믿을 수 있는 장전, 격발, 신관 시스템에 대한 시연도 보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북한이 아직 ICBM 기술을 완벽히 완성하지 못한 것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비핵화 대화 국면의 이점이라고 설명했다.


셀바 차장은 북한의 핵·미사일 실험 중단이 ICBM 완성을 가로막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는 "실험 중단이 김 위원장의 논리와 계산법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는 모른다"면서 "신뢰할 수 없는 미사일이라도 북한이 발사할 수 있다는 것을 전제로 우리는 준비가 돼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셀바 차장은 다만 만약 북한이 미국에 ICBM을 발사하더라도 "미국이 분석한 시스템과 궤적을 기반으로 살펴볼 때는 그것은 아무것도 맞추지 않기 때문에 우리는 실제로는 격추하는 결정을 하지 않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