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최파타’ 뉴이스트W JR “백호 첫인상? 포스있어 무서웠다”
기사입력 2018-07-13 13:2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백호, 아론, JR, 렌. 사진|SBS 보이는 라디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백민경 인턴기자]
뉴이스트W JR(종현)이 백호의 첫인상을 고백했다.


13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는 뉴이스트W(JR, 아론, 백호, 렌)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지난 2012년 데뷔한 네 사람은 연습생 시절까지 합쳐 알게된지 10년이 넘은 사이다.

'멤버들의 첫인상'을 묻는 질문에 JR은 백호를 떠올렸다.


JR은 “백호를 처음 만났을 때 포스가 있었다.

난 그때 몸집이 작았는데 백호는 커서 무서웠다”고 털어놨다.

이어 “백호가 제주도를 다녀오면 마중 나와 달라고 해서 같이 다니면서 친해졌다”라고 절친이 된 계기를 말했다.


한편 뉴이스트W는 지난달 25일 새 앨범 ‘후, 유(WHO, YOU)'를 발매, 타이틀곡 ’데자부(Dejavu)‘로 활동 중이다.


bmk221@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