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역술인이 본 홍상수 김민희 결혼운?...“내년 혹은 내후년”
기사입력 2018-07-13 12:5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홍상수 감독의 신작이자 김민희가 주연을 맡은 영화 ’강변호텔’이 제71회 로카르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초청된 가운데 홍상수의 연인 김민희의 관상이 화제다.

지난 1월에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2018 황금 개띠 스타 관상전' 특집으로 역술인 박성준이 출연했다.

이날 역술인은 김민희의 관상에 대해 “광대뼈가 강한 타입이라 내가 생각한 것을 밀어붙이는 편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도톰한 애교살은 남자를 본능적으로 끌리게 하는 매력 포인트다”고 설명했다.

또 김민희의 결혼운에 대해 관상가는 "내년 혹은 내후년에 결혼운이 있다. 올해 상반기까지 돈, 건강, 구설수를 조심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한편 홍상수 감독의 신작이자 김민희가 주연을 맡은 영화 ’강변호텔’은 중년의 한 남성이 자신의 자녀와 두 명의 젊은 여성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