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래미안 올 첫 분양 단지, 목동아델리체 견본주택
기사입력 2018-06-14 19:1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삼성물산이 서울 양천구 신정뉴타운 2-1구역을 재개발하는 '래미안 목동아델리체' 견본주택을 15일 개관하고 분양에 나선다.


지하 3층~지상 27층, 23개 동, 총 1497가구 규모로 구성된다.

이 가운데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전용면적 59~115㎡ 644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전용면적별로는 59㎡ 181가구, 84㎡ 392가구, 115㎡ 71가구를 일반분양하고 입주는 2021년 1월 예정이다.

3.3㎡당 평균 분양가는 2398만원 수준이다.


견본주택은 서울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갤러리에 있다.

청약 일정은 19일 특별공급, 20일 1순위 청약 접수 순서로 진행한다.

당첨자 발표는 29일이며, 정당계약은 7월 10~12일 3일간 견본주택에서 실시한다.

1차 계약금은 3000만원으로 책정됐다.


래미안 목동아델리체는 목동생활권 일대에서 희소성 있는 새 아파트다.

지하철 2호선 신정네거리역을 걸어서 쉽게 이용 가능하다.


신정네거리역을 기준으로 여의도역까지 9개역, 시청역까지 11개역이면 닿을 수 있다.

이마트 목동점, 홈플러스 목동점, 현대백화점 목동점을 가깝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목동 학원가 접근이 용이해 학부모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


가구별 지하창고와 무인 택배 시스템 등이 제공될 예정이다.

삼성물산이 자체 개발한 음성인식 기술인 '하이-래미안'이 적용된다.


하이-래미안은 사물인터넷 기술에 음성인식 기능을 접목한 시스템이다.

음성을 이용해 가구 내 조명·가스, 엘리베이터 등을 제어할 수 있다.

현관에는 얼굴 확인으로 출입이 가능한 '얼굴 인식 출입 시스템'이 적용된다.


[용환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삼성물산 #현대백화점 #이마트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