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어느덧 중학생”…‘사람이 좋다’ 이정용 아들 믿음・마음 근황 공개
기사입력 2018-04-17 21:2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MBN스타 김솔지 기자] ‘사람이 좋다’ 이정용의 아들 이믿음, 이마음의 근황이 공개됐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휴먼다큐-사람이 좋다’에서는 ‘슬기로운 아빠 생활 이정용’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이정용은 아들 이믿음, 이마음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믿음, 이마음은 과거 SBS ‘붕어빵’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이믿음은 “저는 이 집의 기둥 이믿음이다. ‘붕어빵’이라는 프로그램을 5살 때 시작했는데 벌써 14살이 됐다”고 인사를 건넸다. 동생 이마음은 “꿈이 크리에이터인 우리 집의 기둥이 되고 싶은 이마음이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정용은 “저의 전성기는 한 번도 없었다. 그래도 찾는다면 믿음이 마음이와 했던 ‘붕어빵’때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저는 깜짝 놀랐다. 저는 그냥 ‘붕어빵’ 나가서 애들하고 좋은 추억으로 아름다운 추억으로 삼아야겠다고 생각했는데, 소위 말하는 대박을 친 거다”라고 덧붙였다.

또 이정용은 “정말 놀랐다. 6살 아이가 이렇게 카메라 앞에서 떨지 않고 잘할 수 있나. 믿음이가 방송을 나간 다음 날부터 PD, 작가분한테 계속 전화가 왔다. 고정으로 출연하자고. 장난 아니었다. 어느 정도였냐면 모 통신사 이영애씨 후속 모델로 믿음이가 됐었다. 내가 15년 동안 이루지 못한 걸 6개월 만에 이루는 구나 싶었다”고 속내를 밝혔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