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컴백’ 빅스 엔 “막내 혁, 리더인 나보다 더 리더 같아” 칭찬
기사입력 2018-04-17 17:0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그룹 빅스 엔, 혁. 사진|유용석 기자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그룹 빅스 엔이 막내 혁이 멤버들 중 가장 철이 들었다고 말했다.


빅스는 17일 오후 4시 서울 광진구 광장동에 위치한 예스이십사라이브홀에서 정규 3집 'EAU DE VIXX'(오 드 빅스) 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타이틀곡 ‘향’(SCENTIST)과 수록곡 ‘My Valentine’(마이 발렌타인)무대를 공개했다.


이날 엔은 막내가 성장하는 모습을 보면 뿌듯할 것 같다는 질문에 “레오와 제가 동갑이고, 혁이랑 5년 차이가 난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엔은 "혁이는 멤버들 중에 가장 철이 들어있고, 속이 깊다.

그래서 저보다 리더 역할을 많이 할 때도 있다.

철이 조금 덜 들었다면 혁이가 더 편해지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빅스의 정규 3집 ‘오 드 빅스’에는 타이틀곡 ‘향’을 비롯해 ‘닮아’, ‘Navy & Shining Gold’(네이비 앤 샤이닝 골드), ‘Good Day’(굿 데이), ‘Trigger’(트리거), ‘Silence’(사일런스) 등 12곡이 담겨있다.

이날 오후 6시 발매.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