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롯데,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호텔·농장 인수 완료
기사입력 2018-04-17 13:1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롯데그룹이 총수 부재 속에서도 러시아 극동 지역 공략을 차질없이 진행해가고 있다.


17일 롯데그룹에 따르면 최근 롯데는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의 현대호텔 및 연해주 지역 농장 법인 인수건에 대해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기업결합 승인을 받았다.


이로써 지난해 12월 롯데그룹이 현대중공업과 체결한 호텔 및 농장 법인 인수계약 절차를 모두 마무리 짓게 됐다.

호텔과 농장 인수금액은 총 865억원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블라디보스토크의 현대호텔 지분 100%를 인수한 호텔롯데는 현재 해당 호텔 리뉴얼 작업 중으로, 오는 6월 열리는 러시아 월드컵과 여름 휴가 시즌에 맞춰 본격적으로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현대호텔은 지하 1층, 지상 12층 규모에 153개 객실을 갖춘 곳이며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유일한 5성급 호텔이다.


호텔롯데는 러시아 모스크바와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이미 호텔을 운영하고 있는 만큼 현대호텔 인수를 통해 극동지역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브랜드 인지도를 한층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러시아 연해주 농장 사업 착수를 앞둔 롯데상사의 경우 올해 영농계획을 차질없이 진행해 관련 사업 확대 기회를 적극 모색한다.

현대중공업의 연해주 농장 사업은 해외 영농 우수사례로 소개됐을 정도로 성공적이란 평가를 받는다.

따라서 유통 및 식품사업에 강점이 있는 롯데와의 결합을 통해 더욱 시너지를 낼 것으로 예상된다.


롯데상사는 앞서 연해주 지역에 있는 3000만평 규모의 토지 경작권 및 영농법인에 대한 인수 계약을 현대중공업과 체결했다.

이를 위해 롯데상사는 현대하롤아그로,현대미하일로프카아그 지분 각 100%와 현대프리모리예 지분 49.99%를 넘겨받았다.


롯데 관계자는 "고용승계를 통해 현대의 훌륭한 인력과 롯데의 사업역량을 결합해 러시아 극동지역 공략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방영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대중공업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