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현대백화점, 밀키트 시장 진출
기사입력 2018-04-17 11:0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현대百 밀키트
현대백화점이 차세대 가정간편식(Ready to Cook)인 밀키트(Meal kit)시장에 뛰어들었다.


현대백화점은 서울 강남의 유명 이탈리안 레스토랑 '그랑씨엘'의 이송희 셰프와 손잡고 프리미엄 밀키트 '셰프박스(Chef Box)'를 18일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백화점이 밀키트 사업에 진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대백화점이 밀키트 시장에 진출한 것은 1~2명의 자녀를 둔 맞벌이 부부가 늘어나면서 간편함을 추구하는 고객 못지않게 직접 요리를 해 가족과 즐기고 싶은 고객들 수요를 읽었기 때문이다.

밀키트는 가정에서 간편하게 요리할 수 있도록 한 끼 식사 분량의 손질된 식재료와 소스, 레시피로 구성된 박스로, 레시피를 찾아보고 장을 봐서 식재료를 손질하는 번거로움 없이 간단하게 집밥을 준비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셰프박스는 현대백화점이 채소·고기·생선·장류 등 전국 특산물을 식재료로 공급하고, 레스토랑에서 재료 손질과 레시피를 개발해 별도 준비과정 없이 조리할 수 있게 했다.

셰프가 직접 만든 레시피 카드가 함께 제공된다.

현대백화점 전통식품 브랜드 '명인명촌'에서 판매하는 유기농 매실액과 차돌박이로 '차돌박이 겉절이'를 만들거나, 해수가 맑은 부산 기장 앞바다에서 재배한 기장 다시마를 활용해 이송희 셰프의 소스로 '양념장어덮밥'을 만드는 식이다.


현대백화점은 차돌버섯찜·양념장어덮밥·밀푀유나베 등 10종을 먼저 선보인 뒤, 상품수를 20~30여 개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가격은 2인분 기준으로 1만3200원~2만500원이다.

신선한 재료로 만드는 만큼 다른 밀키트보다 가격이 5~10% 가량 비싼 편이다.


셰프박스는 18일부터 무역센터점 식품관 판매부터 시작하고 압구정본점과 목동점 등 주요 점포와 아울렛·온라인몰 등으로 판매처를 확대할 예정이다.


홍정란 현대백화점 식품사업부장(상무)는 "백화점의 고급 식재료를 앞세운 가정 간편식을 꾸준히 선보이며 고객에게 새로운 식(食)문화를 제안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대백화점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