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이방인’ 서민정, 10년 만에 한국 돌아온 속내는?
기사입력 2018-01-14 10:4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서민정 부부가 ‘이방인’ 출연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밝힌다.

오늘(14일) 방송되는 JTBC ‘이방인’에서는 서민정, 안상훈 부부가 둘 만의 시간을 보내며 담아두었던 속마음을 나눈다. 10년 전 결혼 당시부터 ‘이방인’ 출연을 결심하기까지 두 사람이 나눴던 솔직한 이야기들을 공개한다.

질투유발 달달한 데이트를 예고한 추신수 부부에 이어 서민정 부부는 풋풋함 가득했던 결혼식 영상을 꺼내보며 추억을 회상, 맨해튼 로맨틱 부부만의 오붓한 밤 데이트를 즐긴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도 서로를 마주보며 웃고 있는 서민정 모습이 포착돼 벌써부터 시청자들을 달달하게 물들이고 있다. 애틋함이 흘러넘치는 두 사람의 눈빛이 보기만 해도 기분 좋은 설렘을 전하고 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선 서민정이 방송 복귀에 대해 어느 때보다 진솔한 속마음을 전한다고 해 더욱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출연 결정 후에도 자신에 대한 관심과 사랑이 과분하게 느껴져 미안했다는 그가 10년이라는 긴 시간동안 어떤 것을 걱정하고 고민했는지, 그런 그를 결심하게 만든 결정적인 이유는 무엇이었을지 솔직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예고하고 있다.

더불어 서민정을 가장 가까이에서 지켜본 남편 안상훈은 그녀에게 응원의 메시지들을 전함으로써 그동안 폭소를 유발했던 택배요정, 허당 안선생님이 아닌 아내밖에 모르는 사랑꾼의 면모를 제대로 보여줄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