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아는형님`홍석천 "치타에게 등 물려"…촬영 중 일화 공개
기사입력 2018-01-13 21:4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준혁 객원기자]
홍석천이 촬영장에서 부상투혼을 발휘했던 일화를 밝혔다.


13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 전학생으로 등장한 홍석천이 '태양을 삼켜라'촬영 당시 겪었던 일에 대해서 입을 열었다.


'태양을 삼켜라' 촬영차 아프리카에 간 홍석천은 훈련받은 치타와 촬영하게 됐는데, 장시간의 촬영에 지친 치타가 홍석천을 물었다는 것. 홍석천은 "치타가 처음 사람을 물어본거다.

그래서 등을 물었다"고 밝혔다.


큰 부상을 입은 홍석천은 사고가 수습되고 감독에게 "이 컷 다시 찍으셔야죠"라고 말했다고 했다.

이에 감동받은 감독은 홍석천에게 드라마 평생 출연권을 약속했다고 전했다.

모두가 감격하고 있는 와중에 민경훈은 "저게 덜 물려서 그래"라고 말해 감동을 파괴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양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