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영등포경찰서 측 "전기상PD 교통사고…사건 조사 중"
기사입력 2018-01-13 15:2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영등포경찰서 측이 전기상 PD의 교통사고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영등포경찰서 교통조사계 관계자는 13일 스타투데이에 "현재 전기상PD 교통사고와 관련해 사건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택시운전사 A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전기상 PD는 13일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이날 새벽 1시께 서울 여의도에서 횡단보도를 건너다 달려오는 택시에 치여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을 거둔 것으로 알려졌다.


전기상 PD의 유족들은 외국에 거주 중이며, 비보를 듣고 귀국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전기상 PD는 1985년 KBS에 입사한 후 '파파', '보디가드', '쾌걸춘향' 등 인기 드라마를 연출했다.

2005년 KBS를 퇴사한 후 프리랜서로 활동하며 '마이걸', '마녀유희', '꽃보다 남자', '아름다운 그대에게'의 연출자로 유쾌한 드라마를 선보이며 사랑 받았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