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스팅어 호평 잇따라…영국서 `베스트 퍼포먼스카` 선정
기사입력 2018-01-13 13:1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스팅어[기아자동차 제공]
기아자동차의 퍼포먼스 세단 스팅어가 글로벌 시장에서 연이어 호평을 받고 있다.


기아차는 스팅어가 최근 발표된 '2018 영국 올해의 차'에서 '베스트 퍼포먼스카'로 뽑혔다고 13일 밝혔다.


영국 올해의 차는 영국에서 인지도가 높은 27명의 자동차 전문기자들이 300대 이상의 신차를 직접 운전해보고 디자인과 주행성능, 안전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정한다.


올해는 총 13개 부문에서 수상 차량을 정했으며, 이 가운데 스팅어는 디자인과 핸들링 및 가성비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베스트 퍼포먼스카에 이름을 올렸다.


스팅어는 기아차가 디자인 역량과 연구개발(R&D) 기술력을 집약해 내놓은 고급차 라인업의 첫 번째 모델이다.


가솔린 3.3 터보 모델의 경우 최고출력 370마력, 최대토크 52.0kgf·m에 제로백(정지상태에서 100㎞/h에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 4.9초의 폭발적인 가속력을 강점으로 내세운다.


스팅어는 북미와 유럽에서 각각 선정하는 '2018 올해의 차' 최종 후보에도 이름을 올린 상태다.

'북미 올해의 차'는 이달 열리는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유럽 올해의 차'는 오는 3월 개최되는 제네바 모터쇼에서 최종 수상 여부가 결정된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아차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