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새해 벽두 기름값 상승 무섭네...24주 연속 상승
기사입력 2018-01-13 08:5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서울의 한 주유소 유가 판매가격 [사진=연합뉴스]
기름값 고공행진이 새해 벽두에도 이어지고 있다.


13일 한국석유공사 유가 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월 둘째 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3.0원 오른 ℓ당 1547.9원을 기록, 무려 24주 연속 올랐다.

경유 가격도 전주보다 3.4원 상승한 ℓ당 1340.3원으로 집계됐다.

25주 연속 상승세다.


휘발유와 경유의 주간 상승액은 1월 첫째주 ℓ당 1.8원(휘발유·경유 동일)보다 훨씬 커졌다.

상승폭이 가팔라진 것이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판매가격이 전주 대비 3.5원 오른 1516.9원, 경유는 4.3원 상승한 1309.9원으로 가장 낮았다.


최고가는 SK에너지 제품으로 휘발유 가격이 전주보다 2.0원 오른 1568.9원, 경유 가격은 2.3원 상승한 1362.0원을 나타냈다.


지역별로는 제주 지역 휘발유 가격이 다른 지역보다 훨씬 큰 폭인 17.5원이 올라 1617.7원을 기록했다.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은 1641.7원(2.6원↑)으로 전국 평균 가격보다 93.9원이나 높았다.


한국석유공사는미국의 대(對) 이란 신규 제재 부과 가능성과 미국 달러화 약세 등의 이유로 국제유가가 상승함에 따라 국내 유가는 오름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