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10월 신규취급 코픽스 1.62% 상승…전월比 0.1%포인트↑
기사입력 2017-11-15 15:4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가계대출 기준금리로 사용하는 코픽스(자금조달비용지수)가 상승했다.


코픽스는 국내 8개 은행의 정기 예·적금, 상호부금, 주택부금, 양도성예금증서(CD) 금리 등을 가중평균해 산출하는 가계대출 기준금리다.


은행연합회는 10월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가 1.62%로 전월대비 0.1%포인트 상승했다고 15일 밝혔다.


같은 기간 잔액기준 코픽스는 1.62%로 전월대비 0.01% 포인트 올랐다.


잔액기준 코픽스는 과거 조달한 저금리 자금이 만기도래하고 상대적으로 고금리인 자금이 신규 반영됨에 따라 상승했으며, 신규취급액기준 코픽스는 시장금리 상승 등으로 올랐다.


은행연합회 관계자는 "잔액기준 코픽스는 시장금리 보다 변동 폭이 작고 신규 코픽스보다 시장금리 변동 추이를 서서히 반영하는 반면 신규 코픽스는 해당 월에 새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해 잔액기준 코픽스에 비해 시장금리 변동을 신속하게 반영하는 특징이 있다"며 "따라서 코픽스 연동대출을 받고자 할 경우 이러한 특징을 충분히 이해한 후 신중하게 대출상품을 선택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코픽스 금리가 인상됨에 따라 시중은행의 코픽스 연동대출 금리도 조만간 오를 전망이다.


[디지털뉴스국 류영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