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나쁜녀석들’ 소년美 벗은 지수, 첫 장르물 이유 있는 도전
기사입력 2017-11-15 14:2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OCN 오리지널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의 지수가 이유 있는 파격 변신을 선보인다.


오는 12월 16일 첫 방송 되는 OCN 오리지널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극본 한정훈, 연출 한동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얼반웍스)는 악을 악으로 응징하는 ‘나쁜녀석들’이 부패한 권력 집단에게 통쾌한 한방을 날리는 액션 느와르 드라마로, 지수는 극 중 감옥에서 형량을 대신 살아주는 형받이 한강주 역을 맡았다.


그간 훈훈한 비주얼과 소년미로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하며 대중들의 사랑을 받아온 지수. ‘나쁜녀석들’ 5인 중에 마지막으로 공개된 만큼 가장 파격적인 이미지 변신을 보여줬다.

“평소와는 다른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 설레고 긴장된다”는 지수의 기대처럼, 데뷔 이래 처음으로 선보이는 짧은 머리와 터프한 수염, 무엇보다 사연 있어 보이는 남자의 고독하면서도 날카로운 눈빛이 강렬한 잔상을 남긴다.


공개된 스틸컷에서도 알 수 있듯이, 지수는 한강주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여주고 있다.

죄수복을 입은 모습을 통해 형받이가 된 이유와 복수를 하게 된 깊은 사연을 궁금케 한다.

또한 누군가를 응시하는 냉철한 표정에는 악을 처단하는 과정에서 보여줄 예측불허한 캐릭터가 고스란히 담겨있다.


이번 드라마를 통해 장르물에 첫 도전한 지수. 소속사 측은 “그간 소화했던 역할과는 180도 다르기 때문에 부담도 되지만, 무엇보다 설레는 마음으로 준비하고 있다”며 “촬영 전부터 액션 스쿨을 다니며 액션 연습에 몰두했고, 현장에서도 선배님들을 통해 열심히 배우며 촬영에 임하고 있다”고 남다른 각오를 전했다.


지수 또한 “모든 것을 잃은 한강주가 어떻게 변화해 가는지 함께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

추운 겨울, 시청자분들께 강렬한 작품으로 기억되길 바라며,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하며 이유 있는 파격 변신에 기대를 더했다.


한편,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는 ‘나쁜녀석들’, ‘38사기동대’를 통해 OCN 오리지널 장르물의 한 획을 그은 한정훈 작가와 한동화 감독이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블랙’ 후속으로 오는 12월 16일 토요일 밤 10시 20분, OCN에서 첫 방송된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