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Hot-Line] "통신 3사, 일회성 손익 감안하면 3분기 실적 양호"
기사입력 2017-10-12 08:2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표 제공 : 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는 12일 통신 3사가 3분기 일회성 손익을 감안하면 3분기 양호한 실적을 거둘 것이라고 전망하면서 투자의견 '비중확대'를 유지했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의 3분기 합산 영업이익 추정치로는 1조235억원을 제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1%, 전분기 대비 5% 감소할 것이라는 분석이다.


김홍식 연구원은 "일회성손익 제거 시 3분기 통신 3사 영업이익 합계는 1조735억원으로 전분기보다 2% 성장이 기대된다"며 "특히 매출액, 마케팅비용, 감가상각비 모두 양호한 흐름을 나타낼 것으로 보여 긍정적"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지난 2분기에는 일회성 이익이 300억원(KT 300억원)에 달한 반면, 3분기에는 일회성 손실이 500억원(KT 300억원, LGU+ 200억원)에 달할 전망"이라고 부연했다.


또 "종목별로는 SK텔레콤이 가장 양호한 실적을 달성하고 LG유플러스는 일회성비용 반영 수준이 관건이 될 전망"이라며 "KT는 상반기와 달리 부진한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박진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K텔레콤 #LG유플러스

기사목록|||글자크기